Press

  • ‘아트부산’ 개막…“부산 온전히 즐길 수 있게”

    (KBS) 상반기 국내 최대 미술 거래 시장인 '아트부산'이 오늘, 개막했습니다. 올해는 미술품 거래와 전시뿐 아니라 지역 공간을 소개하며 예술과 미식, 문화와 휴식을 함께 즐기는 축제로 거듭납니다.

  • ‘아트부산 2024’ 9일 개막…전세계 129개 갤러리 참여

    (서울경제) 국내 상반기 아트페어 중 가장 큰 규모를 자랑하는 ‘아트부산 2024’가 9일 VIP 프리뷰를 시작으로 12일까지 부산 벡스코(BEXCO) 제1 전시장에서 열린다. 올해로 13회를 맞는 이번 행사에는 전세계 20개국에서 129개 갤러리가 참여할 예정이다.

  • 상반기 최대 아트페어 ‘아트부산’ 9일 개막

    (부산일보) 상반기 국내 최대 아트페어가 9일 부산에서 개막한다. 5일 아트부산에 따르면, ‘아트부산 2024’는 9일 VIP 프리뷰를 시작으로 12일까지 부산 벡스코 1전시장에서 열린다. 올해 13회를 맞이한 아트부산은 ‘창조적 휴양의 장’이라는 부제로 전 세계 20개국 127개 갤러리가 참여한다.

  • How Art Busan Built a Lasting Fair in ‘the Miami of Korea’

    (Ocula) Interest in South Korea's art market exploded with the arrival of Frieze Seoul in 2022. Established in 2012, Art Busan offers a different experience down south, where the destination is half the draw.

  • Art Busan Returns in May with Strengthened ‘Connect’ Section

    (Ocula) In this first half of the year, the fair is now the biggest in the region after Art Basel Hong Kong. Art Busan returns to the Busan BEXCO Exhibition Center from 10 to 12 May 2024, with a VIP preview on 9 May.

  • 해외 진출 꿈꾸는 아트부산, 2024 프리뷰

    (월간디자인) 국내를 대표하는 글로벌 아트페어 ‘아트부산(ARTBUSAN)’이 오는 5월 9일(목)부터 12일(일)까지 벡스코 1전시장에서 열린다. 올해로 13회를 맞이하는 이번 아트부산에는 20개국 127개의 갤러리가 참가할 예정이다.

  • 상반기 최대 글로벌 아트페어 ‘아트부산’ 5월 개막

    (뉴스핌) 올해 아트부산은 오는 5월 9일 VIP프리뷰를 시작으로 12일까지 부산광역시 벡스코(BEXCO) 제1전시장에서 열린다. 금년에는 전세계 20개국에서 총 127개 갤러리가 참가한다.

  • ‘상반기 최대 아트페어’ 아트부산, 아시아 미술 집중 조명

    (아주경제) 한국을 대표하는 국제아트페어인 아트부산이 변화하고 있다. 기획 프로그램인 특별 전시 커넥트(CONNECT)의 전문성과 공정성 강화를 위해 첫 외부 디렉터를 선임하는 등 차별화를 위한 다양한 시도를 하고 있다.

  • Art Busan 2024 to emphasize local roots amid cooling market

    (Korea Times) Art Busan is poised to make a comeback next month with an expanded array of main and satellite programs, aiming to strengthen its identity as one of Korea's leading homegrown art fairs in the southeastern port city amid a markedly cooling market.

  • Art Busan to focus on local, global markets

    (Korea Herald) Art Busan 2024, the largest annual art fair in Busan, will return in May, strengthening its exhibition program and locality amid a sluggish art market. The art fair also plans to tap into the global art market to expand its brand overseas.

  • Experience art in Busan all year long at these fairs and exhibits

    (Korea Joongang Daily) In recent years, the southeastern port city of Busan, a cinema mecca famous for its beautiful beaches, has also slowly but steadily built a reputation as a city rich with art.

  • With new art director, Art Busan to highlight Asian female artists in May

    (Yonhap) The annual art fair Art Busan, set to open next month, will focus on the growing alliance and influence of Asian female artists, its organizer said Tuesday.

  • `창조적 휴양의 장`으로 꾸며질 `아트부산`

    (디지털타임스) 국내 대표 아트페어로 자리매김한 '아트부산'이 올해는 5월 9일 VIP 프리뷰를 시작으로 12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다. 전 세계 20개국 130여 개 갤러리가 참여한 가운데 동시대 미술의 최신 흐름을 살펴볼 수 있는 미술축제를 펼친다.

  • 국내 최대 미술거래 시장 ‘아트부산’ 5월 개막

    (연합뉴스) 국내 최대 규모의 아트페어인 '아트부산 2024'가 5월 초 개막을 확정했다. 아트부산 사무국은 올해 행사는 5월 9일 VIP 프리뷰를 시작으로 12일까지 부산 벡스코(BEXCO)에서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Contact: press@artbusan.com